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BILLBOARD KOREA
NEWS
이달의 빌보드 HOT 100 총정리(2/7~3/6)
MARCH 08, 2021 이민형

과거의 향수를 불러온 테일러 스위프트

지난해 테일러 스위프트는 자신의 초기 앨범들의 재녹음 소식을 전했다. 이전 회사로부터 마스터권을 가져오려는 노력이 좌절되자 아예 다시 녹음하기로 한 것이다. 그 첫 결과물로 2집 [Fearless] 수록곡 ‘Love Story’가 2월 12일 선공개됐다. 얼핏 들으면 원곡과의 차이를 구분하기 어려울 수 있으나 분명 성숙해진 목소리와 명확해진 사운드를 느낄 수 있다. “같지만 더 좋게” 원곡을 잠식시키려는 의도가 다분한 이 전략은 먹혔고 첫 주 핫 100 차트 11위에 올랐다. 2008년 4위를 기록한 원곡보다야 당연히 낮은 순위이지만 재녹음 버전임을 고려하면 대단한 성과다.

 

모건 월렌이 촉발한 인종 갈등

지난 2월 2일 컨트리 스타 모건 월렌의 인종차별 행위가 담긴 영상이 인터넷에 공개됐다. 월렌은 급히 사과 영상을 게재했으나 대중은 물론 동료 뮤지션들의 비난이 이어졌다. 급기야 그의 노래는 라디오에서 재생이 중단되고 음원 플랫폼의 인기 플레이리스트에서도 제외되기에 이르렀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백인 가수 월렌에 대한 지나친 조치라며 그를 지지하는 운동이 일었고 그 결과 스트리밍은 이전 수치를 회복했으며 다운로드는 오히려 두 배 늘었다. 하지만 이 또한 라디오 점수를 만회하기에는 부족했고 ‘Wasted On You’를 포함, 핫 100 내 무려 10자리를 차지하던 월렌의 노래들은 순위가 급락해 2주 만에 4곡만 남게 됐다.

 

매운맛 콤보를 완성한 카디 비

거침없는 언행만큼이나 자극적인 노래로 주목받는 래퍼 카디 비가 새 싱글 ‘UP’과 함께 차트를 찾았다. 곡명과 나란히 놓인 성인인증 마크에서 알 수 있듯 이번에도 외설적인 가사로 가득했다. 지난해 미국 부모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한 ‘WAP’의 매운맛 콤보 격이라 할 수 있다. 그녀의 음악을 두고 ‘선을 넘었다’는 비판에 대해 카디 비는 “사람들은 진지한 가사를 높게 쳐주는 듯 말해도 사실은 야한 가사를 더 좋아하지 않느냐”며 팔리는 음악을 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그렇게 탄생한 ‘UP’은 첫 주 최다 스트리밍과 디지털 판매량을 기록하며 핫 100 2위에 데뷔했다.


슈퍼볼 무대를 장식한 위켄드

미국의 프로 풋볼 챔피언 결정전 ‘슈퍼볼’은 경기뿐 아니라 2쿼터 종료 후 펼쳐지는 ‘하프타임쇼’로도 유명하다. 당대 최고의 가수들이 꾸며온 무대로 아티스트에게 많은 관심이 쏟아진다. 지난달 7일 개최된 올해의 슈퍼볼 하프타임쇼는 팝스타 위켄드가 맡았다. 트레이드 마크와도 같은 빨간색 재킷을 입은 그는 히트곡 메들리로 15분간 경기장을 불태웠다. 열기는 스타디움에서 그치지 않았다. 공연 후 그의 노래들은 스트리밍 양이 41% 증가했고 디지털 판매량은 385% 급등했다. 덕분에 20일자 핫 100 차트에서 ‘Blinding Lights’와 ‘Save Your Tears’는 3, 4위를 나란히 차지했다. 

 

드레이크가 떡잎부터 알아본 보컬리스트

올해 그래미 어워즈 후보에 오른 알앤비 가수 기브온이 자신의 노래를 처음으로 핫 100에 들여놨다. 그의 첫 EP [TAKE TIME]에 수록된 ‘Heartbreak Anniversary’와 ‘Like I Want You’는 2월 27일 자 핫 100에 각각 74위와 95위로 입성했다. 발매 1년여 만에 이룬 핫 100 진입이다. 이보다 앞서 지난해 5월 기브온은 드레이크의 ‘Chicago Freestyle’에 피처링 아티스트로 참여해 핫 100 14위에 이름을 올린 적 있다. 당시 그의 유니크한 보이스가 화제가 됐다. 프랭크 시나트라의 음악을 연구해 자신만의 묵직한 톤을 갖추었다고 한다.


첫 톱 10을 기록한 릴 티제이와 블랙

래퍼 릴 티제이와 블랙6LACK이 함께한 ‘Calling My Phone’이 발매 첫 주인 2월 27일 자 핫 100에서 무려 3위 데뷔를 이뤘다. 공식 발매 전 공개한 음원이 틱톡에서 폭발적인 호응을 얻은 결과다. 이는 두 래퍼 모두에게 의미 있는 첫 톱 10 기록이다. 릴 티제이는 2019년 폴로 지의 ‘Pop Out’에 피처링으로 참여해 11위에 이름을 올린 적이 있으며 블랙은 2017년부터 ‘Prblms’, ‘Pretty Little Fears’ 등 4곡을 핫 100에 올렸지만 모두 50위를 넘지는 못했다.

 

 

빌보드 핫100 총정리 기사는 매월 첫째 주 [네이버 바이브 매거진]에서 가장 먼저 확인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