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BILLBOARD KOREA
NEWS
백지영, 13년 함께한 매니저가 설립한 회사와 전속계약 체결
SEPTEMBER 04, 2019 By Billboard Korea

 

 

 (사진=트라이어스 엔터테인먼트)

 

 

가수 백지영이 신생 기획사 ‘트라이어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백지영은 2006년 ‘사랑 안해’ 활동부터 13년동안 함께해온 매니저 최동열 대표가 설립한 ‘트라이어스 엔터테인먼트’로 이적하며 의리를 지켰다.

 

‘트라이어스 엔터테인먼트(TRI-US Entertainment)’ 사명은 Trinity US의 합성어로 ‘아티스트, , 회사’가 하나로 어우러져 ‘우리’가 된다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아티스트는 좋은 음악, 다양한 활동으로 팬들과 소통하고 이를 회사에서 적극적으로 지원 하겠다는 의미가 내포 되어있다.

 

소속사는 “가수 백지영이 음악, 방송, 공연 등 다양한 활동을 선보일 수 있게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으며 대중들과 많이 소통하고 교감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또 “백지영의 영입을 시작으로 회사와 아티스트 모두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만들어 나가겠다”며 의지를 드러냈다.

 

한편, 백지영은 발라드, 댄스, OST 등 발매하는 곡마다 큰 사랑을 받고 있다.



news@billboard.co.kr

Copyright ⓒ Billboard Korea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