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BILLBOARD KOREA
NEWS
티파니 영, 8월 단독 콘서트 개최 앞서 합주 현장 기습 공개
JULY 22, 2019 By Billboard Korea
(사진=트랜스페어런트아츠)


싱어송라이터 티파니 영(Tiffany Young)이 8월 국내 단독 콘서트 개최를 앞두고 합주 현장을 공개했다.

22일 소속사 트랜스페어런트아츠(Transparent Arts)는 공식 SNS 계정을 통해 단독콘서트 ‘티파니 영 오픈 하츠 이브(TIFFANY YOUNG OPEN HEARTS EVE)’ 개최에 앞서 합주에 열중하고 있는 티파니 영의 현장 영상을 게재했다.

이번 공연은 티파니 영이 3년 만에 국내에서 개최하는 솔로 콘서트로, 해당 공연을 통해 오는 8월 2일 발매하는 새 디지털 싱글 ‘마그네틱 문(Magnetic Moon)’ 무대 최초 공개는 물론 팝송 등의 다양한 장르의 곡을 선보이며 꽉 찬 무대 구성으로 관객들을 만족시킬 예정이다. 

지난해부터 본격적으로 솔로 아티스트로 활동에 돌입한 티파니 영은 지난 2월 첫 미국 EP앨범 ‘립스 온 립스(Lips On Lips)’를 발매했고, 5월에는 싱글 ‘런어웨이(Runaway)’ 한국어 리믹스 버전을 선보이며 국내외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합주 현장까지 공개하며 본 공연의 임박을 알린 티파니 영. 춤, 노래 등 장르에 구애받지 않는 만능 아티스트 티파니 영이 3년만의 단독콘서트를 통해 또 어떤 다양한 볼거리를 선사할 지 가요팬들의 기대가 쏟아지고 있다. 

한편 티파니 영은 오는 8월 3일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국내 단독 콘서트 ‘티파니 영 오픈 하츠 이브(TIFFANY YOUNG OPEN HEARTS EVE)’를 개최해 국내 팬들과 만난다. 해당 공연의 티켓은 예스24에서 단독 오픈됐다.




news@billboardkpop.com

Copyright ⓒ Billboard Korea

무단전재-재배포금지.